미니멀라이프 - 자전거 버리다.

 

고물상에 자전거를 버렸다.

없으니 불편하지만, 한편으로는 홀가분하다.

 

다시 살까?

 

댓글(0)