시리즈를 보지 않고선 이해하기 힘든 언더월드: 블러드 워를 보고 나서

시리즈를 보지 않고선 이해하기 힘든 언더월드: 블러드 워를 보고 나서

배우가 상당히 매력적이다.  운동 신경있는 사람이 요즘 멋져보인다.

회상하는 장면이 많은 영화이다.  시리즈 영화이다 보니 그런 듯 한데......

액션 영화여서 스토리는 그리 중요해보이지 않은 것 같은데 은근히 대사가 많아서 지루하다.

말 그대로 피 전쟁이다.

주인공 딸 피를 차지하기 위한 전쟁인데 정작 딸은 안나온다.

주인공이 호수에서 죽었는데 막판에 싸움터에 버젓이 살아서 나타난다.

것 도 파워업해서.....

왕좌의 게임의 카리스마 배우가 나와서 반가웠다.   그 뿐인 영화인 것 같다.








댓글(0)