트림원 gpx, tcx로 네비게이션 효율적으로 사용하는 방법

안녕하세요. '성현경험'입니다.

트림원 자전거 속도계를 사용해보니 실제 네비게이션으로는 한계가 있더라구요.

몰랐는데 자전거 속도계는 대부분 네비게이션으로는 한계가 있는 것 같습니다.

도로가 아무래도 차도 위주다보니 그런 것 같아요.

 

실제 트림원 자체의 지도 검색 기능으로 라이딩을 해보았는데 최단거리 위주로 안내를 하다보니....

자전거도로로 쭉가면 되는 길을 차도로 빠졌다가 다시 똑같은 자전거도로로 안내를 하더라구요.

 

몇 번 사용해보았는데 급할 때 아니고서는 아직은 사용할만하지 않았어요.

 

경로계획에서 '새 경로'가 검색 기능인데 몇 번 사용해보고는 신뢰가 가지 않아 사용을 안하고 있습니다.

'불러오기' 기능을 사용해야하는데요.  gpx나 tcx를 저장해도 검색 기능을 지원하지 않아 무용지물이더라구요.

 

https://cc.trimm.bike/plan/route 에서 불러오기한 gpx, tcx 파일 잘 노출 

https://www.komoot.com/ 에서 gpx로 불러오기로 생성한 경로 동기화로 잘 불러옴

 

gpx와 komoot를 지원하지만 데이터가 여러 개 일 때 검색 기능을 지원하지 않아서 장기간 사용하면 해당 데이터를 찾기가 힘든 구조더라구요.

 

그래서 '불러오기' 기능 중 구글 드라이브를 지원하기에 연동해보았어요.

 

저는 사전에 'Bicycle Path' 폴더를 구글 드라이브에 만들고 gpx, tcx 파일을 사전에 업로드 해두었죠.

트림원에서 구글 드라이브 특정 폴더의 데이터를 잘 인식하는 것을 볼 수 있습니다. 

무엇보다 '검색'을 지원합니다. 그러니 gpx 파일을 구글 드라이브에 체계적으로 업로드하고 필요할 때는 검색하여 사용하면 되겠죠. 파일 이름으로 검색되니 파일 이름에 최대한 많은 정보를 기입하면 되겠네요.

 

#트림원 #속도계 #자전거속도계 #구글드라이브

댓글(0)